'해피오더' 앱으로 CU 상품 배달·픽업한다

by

BGF리테일-섹타나인 업무 협약
BGF리테일-섹타나인 업무 협약

[BGF리테일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 편의점 CU를 운영하는 BGF리테일[282330]은 SPC그룹의 정보기술(IT) 계열사 섹타나인이 운영하는 배달 플랫폼 '해피오더'에 입점한다고 28일 밝혔다.

해피오더는 배스킨라빈스, 파리바게뜨, 던킨 등 SPC의 브랜드들이 입점해 있는 배달 플랫폼이다.

CU는 이달 16일부터 자체 멤버십 앱인 '포켓CU'에 배달·픽업 기능을 추가하면서 자체 채널을 통한 퀵커머스(즉시배송)를 시작한 데 이어 해피오더에 입점하면서 8개 플랫폼에서 배달과 픽업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

BGF리테일은 하반기 내에 전국 CU에 SPC그룹의 멤버십 '해피포인트'의 간편결제 시스템인 '해피페이' 도입도 추진하고 있다.

이밖에 SPC그룹의 도보배송 플랫폼인 '해피크루'와 라스트마일 배송(고객에게 가는 마지막 구간의 배송) 제휴, 해피페이 연계 프로모션,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공동 회원 마케팅 등 전략적 제휴를 확대할 계획이다.

이건준 BGF리테일 대표는 "앞으로도 외부 채널과 전략적인 제휴를 확대하고 동시에 자체 온라인 역량을 강화해 CU와 고객을 잇는 라스트마일을 좁혀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zitrone@yna.co.kr

프로필 - 0